OTN뉴스
기사 (전체 2,84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기자수첩] 김진홍목사의 아침묵상(805)
흔들리는 가정(2)몇 해 전 우리나라가 직면하고 있는 위기의 정도를 진단하는 조사를 한 적이 있습니다. 우리나라가 지금 직면하고 있는 위기가 총체적 위기임을 전제로 하고 어느 분야가 가장 큰 위기인지에 대한 조사에서 예상외의 결론이 나왔습니다. 안보도
김정숙 기자   2020-11-25
[기자수첩] 김진홍목사의 아침묵상(804)
흔들리는 가정지금 우리 사회가 직면한 문제들 중의 하나는 가정이 흔들리고 있는 문제입니다. 우리나라가 이혼율이 아세아에서 1위라는 불명예스런 소식입니다. 그에다 가출 청소년 1위란 소식까지 더하여 지고 있습니다. 이런 현실을 고쳐나갈 사명이 한국 교회
김정숙 기자   2020-11-24
[기자수첩] 김진홍목사의 아침묵상(803)
날마다 산길 걷기어떤 이들은 말합니다. 추운 날씨에 산길을 걷지 않아도 실내에서 러닝머신을 하여도 운동에는 지장이 없다고 합니다. 그러나 산길을 걷는 것과 러닝머신을 하는 것은 천양지차입니다. 러닝머신에는 없는 것이 있습니다. 산길을 걸을 때는 숲의
김정숙 기자   2020-11-20
[기자수첩] 김진홍목사의 아침묵상(802)
걸어야 산다『병의 90%는 걷기만 해도 낫는다』는 책이 있습니다. 일본의 내과의사 나가오 가즈히로가 쓴 책입니다. 날마다 1만보 정도씩 걷는 것이 얼마나 유익한지를 의학적으로 자세히 분석해서 쓴 책입니다. 걷기 때문에 난처하여지는 사람은 의사다는 말이
김정숙 기자   2020-11-18
[기자수첩] 김진홍목사의 아침묵상(801)
금식하며 등산하기오늘 등산은 10일 금식 기간 중 날마다 등산하는 행사의 마지막 날이었습니다. 내일이면 10일 금식이 끝나고 참가자들 62명은 귀향하게 됩니다. 이번 기에 감사한 것은 유달리 약한 분들이 많았음에도 모두들 무사히 마칠 수 있게 되어 다
김정숙 기자   2020-11-17
[기자수첩] 김진홍목사의 아침묵상(800)
이 산지를 내게 주소서(3)두레수도원 뒷산에 있는 5천 평 산지 농장에 대한 그림을 계속하여 소개하고 싶습니다. 이 농장은 5 가지가 복합적으로 이루어지는 농장이 될 것입니다.1) 사과, 머루포도, 개복숭아를 심는 과수원2) 자연양계장3) 두레양봉을
김정숙 기자   2020-11-09
[기자수첩] 김진홍목사의 아침묵상(799)
모세의 건강법모세는 120세까지 살면서 눈이 흐리지 않았고 기력이 쇠하지 않았습니다. 건강을 유지하며 평소처럼 일하다 하늘로 옮겨갔습니다. 모세가 그렇게 건강하게 살 수 있었던 데에는 몇 가지 비결이 있습니다.첫째는 열심히 꾸준히 걸었습니다. 그가 8
김정숙 기자   2020-11-06
[기자수첩] 김진홍목사의 아침묵상(798)
두레수도원의 성경공부두레수도원에서는 하루에 세 번 기도회가 열립니다. 새벽 6시, 오전 11시, 밤 7시 세 번입니다. 기도회 때마다 성경공부를 합니다. 창세기에서 시작하여 요한계시록까지 꾸준히 계속하려 합니다. 지금 여호수아서에까지 왔습니다.성경공부
김정숙 기자   2020-11-04
[독자기고] <독자기고>예고 없는 테러 시민의 관심으로 예방하자
예고 없는 테러 시민의 관심으로 예방하자 올해 초 정부세종청사 3동 앞에 폭발물로 의심되는 물체가 발견되어 경찰과 군이 출동하는 일이 있었다. 곧바로 폭발물처리반을 투입해 확인해보니 휴대용 가스 감지기로 확인되어 단순 해프닝으로 끝났으나, 이는 사소한
임헌선 기자   2020-11-03
[기자수첩] 김진홍목사의 아침묵상(797)
종교개혁 주간에(2)종교개혁운동은 503년 전인 1517년 10월 31일에 말틴 루터가 자신이 속한 수도원 게시판에 교회가 변하여야 할 95가지 조항을 써서 붙이는 데서 시작되었습니다. 어제 글에서 개혁 운동의 4대 골자인 오직 믿음, 오직 은혜, 오
김정숙 기자   2020-11-02
[기자수첩] 김진홍목사의 아침묵상(796)
창의력을 어떻게 기를 것인가?(14)어제 글에서 우리 조상들 중에서 창의력과 창조 정신에 탁월하였던 어른들 4분을 소개하였습니다. 그들 중에 마지막 네 번째 인물이었던 도산 안창호 선생에 대하여 좀 더 생각해 보겠습니다.조국이 일제(日帝)의 억압에서
김정숙 기자   2020-10-29
[기자수첩] 김진홍목사의 아침묵상(795)
창의력을 어떻게 기를 것인가?(11)창의력이란 무엇인가? 정의를 내리기에 쉽지 않은 질문입니다. 그러나 창의력에 대한 갖가지 정의 중에 다음의 3 가지는 꼭 들어가 있습니다."창의력은 것을 힘이다."남들이 생각하는 대로 생각하고 남들이 만들어 내
김정숙 기자   2020-10-26
[기자수첩] 김진홍목사의 아침묵상(794)
창의력을 어떻게 기를 것인가?(10)우리나라는 자원이 없는 무자원 국가입니다. 유일한 자원이 사람밖에 없는 나라입니다. 이런 조건에서 국운을 열어나가려면 사람에게 승부를 거는 수밖에 없습니다. 어떤 사람들이겠습니까? 창의력과 도전 정신과 개척 정신을
김정숙 기자   2020-10-23
[기자수첩] 김진홍목사의 아침묵상(793)
헬만 헷세의 가을(Herbst)오늘 2시에 두레마을 가족들과 함께 둘레길에 올랐습니다. 6km를 돌아오는 동안에 멋진 단풍 숲을 대할 적마다 사진을 찍었습니다. 가을 산을 아름답게 장식하고 있는 단풍은 볼 때마다 감탄을 자아내게 합니다. 가을 산의 단
김정숙 기자   2020-10-21
[기자수첩] 김진홍목사의 아침묵상(792)
창의력을 어떻게 기를 것인가?(8) 2020-10-17이미 언급한 바대로 우리나라는 좁은 국토에 산이 많고 지하자원은 없는 무자원 국가입니다. 그래서 우리의 유일한 자원은 사람입니다. 그냥 사람들이 아니라 창의력이 있고 개척 정신이 있고 더불어 함께
김정숙 기자   2020-10-18
[기자수첩] 김진홍목사의 아침묵상(791)
창의력을 어떻게 기를 것인가?(5)내게 사람들이 자주 묻습니다. 목사가 목회만 열심히 할 것이지 왜 농업이나 식품가공이나 목조건축업 등에 관심을 기울이느냐고 묻습니다. 그것도 한술 더 떠서 왜 제대로 하지도 못하고 늘상 죽을 쑤면서도 계속 관심을 기울
김정숙 기자   2020-10-15
[기자수첩] 김진홍목사의 아침묵상(790)
창의력은 어떻게 기르는가?(3)두레마을에는 목재 건축의 전문가인 목수를 양성하는 목공아카데미가 운영되고 있습니다. 5년 전쯤에 세워져 서울대학교 공과대학 교수 출신이신 조보형 교수가 소장으로 계시면서 목수들을 양성하고 있습니다. 지금은 초급 과정으로
김정숙 기자   2020-10-13
[기자수첩] 김진홍목사의 아침묵상(789)
그의 꽃이 되고 싶다지난 주일 잘못 먹은 음식으로 장염에 걸려 고생하고 있습니다. 연거푸 화장실에 들락날락하다 이럴 때는 금식이 가장 좋겠다는 생각에 오히려 좋은 기회라 여기고 금식하며 몸을 추스르고 있습니다. 창밖으로 보이는 가을 코스모스를 보며 김
김정숙 기자   2020-10-12
[기자수첩] 김진홍목사의 아침묵상(788)
창의력을 어떻게 발전시키는가?부모로부터 타고나는 것이 아닙니다. 운 좋게 얻어지는 것도 아닙니다. 명문학교를 나왔다 하여 길러지는 것도 아닙니다. 부단한 노력과 탐구, 상상력과 지식을 통하여 체득(體得)할 수 있게 됩니다. 식물 성장에는 열 가지 원소
김정숙 기자   2020-10-08
[기자수첩] 김진홍목사의 아침묵상(787)
창의력이 문제다우리나라는 국토가 좁은 데다 지하자원이 없는 무자원 국가입니다. 이런 조건에서 유일한 희망은 사람입니다. 보통 사람이 아니고 창의력(創意力) 있는 사람입니다. 문제는 창의력을 어떻게 기르나가 문제입니다. 불행히도 이 나라의 교육은 창의력
김정숙 기자   2020-10-06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인터넷신문윤리강령윤리강령 시행세칙
본사 : 대전광역시 대덕구 계족로761번길 24, 114동 302동(읍내동, 현대아파트)  |  연락처 : 010-3450-7232  |  등록번호 : 대전 아 00242
대전본부 : 대전광역시 동구 홍도로 51번길 13 청와대 105호  |  제호 : OTN뉴스
홈페이지 주소 : www.kotn.co.kr  |  메일 : sus7232@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임헌선  |  발행·편집인 : 임헌선  |  등록일: 2015년 08월 28일
Copyright © 2020 OTN뉴스. All rights reserved.